메인메뉴 바로가기
왼쪽메뉴 바로가기
하단메뉴 바로가기

라디오 프로그램

닫기
  • 편성표
  • 설교리스트
  • 특집방송
  • 추천컨텐츠
  • FEBC게시판

영상 프로그램

닫기
  • 특집방송
  • 테마별영상프로그램
  • 보이는라디오

뉴스

종교신념 따른 병역거부 허용는 병역기피 악용 우려 작성일 2018.05.17 조회 수:44

                            극 동 방 송 교 계 뉴 스 2018. 5. 16. (수) 

 

 

동성애 동성혼 개헌반대 국민연합과 바른성문화를위한국민연합은 어제 서울 중구 대한상공회의소에서 포럼을 열고 종교적 신념에 따른 병역거부 허용에 반대했습니다.  

 

음선필 홍익대 교수는 “독일이 1967년 양심적 병역거부를 도입했을 때만 해도 신청자가 6000명 수준이었지만 10년 뒤 7만여명으로 10배 이상 폭증했다”며 “남북 대치 상황에서 종교적 신념에 따른 병역거부는 병역기피 수단으로 악용될 가능성이 매우 높다”고 우려했습니다. 

 

지영준 변호사도 “여호와의증인 신도들이 집총거부로 인한 처벌이 징역 3년에서 징역 2년으로 줄어든 2001년 이후부터 입영거부로 대거 이동했다면서, 양심적 병역거부를 빙자한 도덕적 해이가 아닐 수 없다”고 지적했습니다.  

 

참석자들은 오는 5월 말 병역법 위헌심사형 헌법소원 결정을 앞둔 상황에서 헌법재판소가 합헌 결정을 내려야 한다고 촉구했습니다.

 

목록

프로그램 정보



제작 / 진행